메뉴 건너뛰기

SCROLL TO TOP

- 복지부, 재사용 위해 우려 의료기기 사용 감시 강화

 

 

 

19548_26258_5245.jpg

 

 

정부가 치과 등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Ni-Ti 파일 등 재사용 위해 우려 의료기기 사용 실태 감시를 강화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어 일선 치과들의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지난해 복지부와 국민건강보험공단,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식품의약품안전처 등 정부기관들은 합동으로 의료기관에서 1회용 주사기 등 의료기기 재사용으로 인한 감염 의심 사례 발생과 관련해 의료기관 특별 점검을 실시한 바 있다.

특히 올해 국정감사에서 Ni-Ti 파일의 재사용에 대한 지적이 있던 만큼 정부는재사용 위해 우려 의료기기 점검을 더욱 강화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지난 10월 31일 진행된 보건복지부 국정감사에서 김광수(국민의당) 의원은 Ni-Ti 파일 재사용에 대한 조치를 보건복지부에 당부한 바 있다.

김 의원은 “Ni-Ti 파일의 실태 파악이 제대로 돼 있지 않다. 일회용 주사기 보다 더 심각하게 감염을 유발할 수 있는 여러 가지 요인이 있다”며 “제보에 따르면 Ni-Ti 파일 하나를 3년 째 사용하고 있다는 치과도 있다. 보건복지부의 조치를 바란다”고 주문했다.

이에 보건복지부는 Ni-Ti 파일 재사용에 대한 대책을 강구해 나가기로 했다.

보건복지부 구강건강생활과는 지난 6일 김광수 의원실에 서면 답변을 통해 “의료기기법에 의해  Ni-Ti 파일이 일회용과 재사용 의료기구로 수입 및 제조되고 있다. 감염 차단 등을 위해 Ni-Ti 파일의 재사용 대책 마련 필요성에 공감한다”며 “의료기관 위생관리 기준 등 의료법 규정을 준용해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치과의 Ni-Ti 파일 구입 수량과 보험 청구 수량을 비교해보면 재사용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만큼 보건복지부는 필요 시 심평원 등 관계기관이 함께 Ni-Ti 파일 사용 실태를 파악해 현황을 점검하는 방안을 검토한다.

Ni-Ti 파일 등은 제품별로 허가사항이 달라 의료기관이 허가사항을 꼼꼼하게 확인해야 한다.

1회용 의료기기는 제품 허가 사항의 주의사항에 ‘재사용 금지 및 1회 사용 후 폐기’하도록 규정하고 있고, 외관(용기)에 이를 표시하도록 되어 있어 반드시 1회용 의료기기 해당 여부 또는 멸균·소독 후 사용 가능한 제품인지를 확인해야 한다.

현장 점검이 진행되면 조사원들은 많이 사용하는 1회용 의료기기 종류 및 1회용 의료기기 사용 후 폐기 등 처리 및 멸균 방법 여부를 세세하게 조사할 수 있어 Ni-Ti 파일뿐만 아니라 핸드피스 등에 사용되는 절삭용 버와 절삭용 디스크, 광택용 휠, 스트립 등 1등급 의료용 절삭기구와 플라스틱 석션 팁 등의 체계적인 기구 관리와 더불어 직원 교육도 철저하게 시행해야 한다. 

 

 

 

 

*** 출처 : 덴탈아리랑 정동훈 기자

 

 

 

 

제목 날짜
[공유] 2018년 서울지원 선별집중심사 항목 안내 new 2018.01.16
2018년 달라지는 제도 2018.01.03
2018년 임플란트, 틀니수가표 2017.12.29
“새해 치과 법규 꼼꼼히 챙기세요!” 2017.12.28
치석제거 급여기준일 매년 1월 1일로 변경 2017.12.27
한눈에 보는 치과건강보험정책 체크리스트 2017.11.17
개원가, 소화관 약제 청구 ‘삭감 주의보’ 2017.11.16
Ni-Ti 파일 재사용 감시 ‘칼’ 빼든다   2017.12.15
내년 광중합레진 급여 적용 수가 초미 관심   2017.12.15
복지부 ‘면허 미신고자 행정처분’ 시작한다   2017.12.15
[공유]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휴대전화 문자서비스 가입 안내문   2017.11.06
2017년 11월 틀니수가표(의원급, 병원급)   2017.10.18
틀니 종료일 11월 1일 이후면 본인부담 30%만   2017.10.13
홈메우기 본인부담금 인하   2017.09.27
제증명수수료 상한금액 기준, 9월 21일부터 모든 의료기관에 적용   2017.09.21
10월 말까지 자율점검 서비스 참여하세요   2017.09.08
[정정] 올 11월부터 노인틀니 본인부담금 30%   2017.09.04
경찰, 개원가 민간보험사기 조사 착수   2017.08.24
노인틀니 본인부담률 인하 등 입법예고   2017.08.23
의료급여 1, 2종 틀니·임플란트 본인부담 대폭 준다   2017.08.21